• 언론보도
    Home > NEWS > 언론보도
  • 언론에 보도된 프리메드 소식입니다.

본문

[2014.07.17 / MBC 나누면행복] 나눔&피플 - 청년 슈바이처들

  • AD 프리메드
  • 조회 1639
  • 2014.07.17 02:22

“의료 사각지대의 빈틈을 메우는 새로운 의료 문화를 만들자!”
서울역 2번 출구 아래. 매주 토요일 6시면 이곳에 흰 가운을 입은 사람들이 나타나 노숙인과 쪽방촌 주민들의 아픈 곳을 치료해 준다는데.. 바로 의료봉사단체 “프리메드(FREE MED)”다. 프리메드는 의료 사각지대를 메우기 위해 활동 중인 봉사 팀. 그런데 의외로 의사들의 모임이 아니라, 2-30대면 누구나 참여 가능한 청년들의 모임이다. 의대생 위주로 활동하고 있는 서울역의 무료 진료소부터, 저소득층 아이들을 대상으로 한 눈높이 보건교육, 저개발 국가의 산모 사망률을 낮추기 위한 출산키트 보급 등 세 분야로 활동 중. ‘모두가 치료받을 수 있는 병원’이라는 꿈을 이루는 그 날까지! 의료봉사를 멈추지 않을 거라는 열정 많은 청년들을 만나본다.


방송보기 : http://www.imbc.com/broad/tv/culture/volunteer/vod/?kind=all&progCode=1002453100186100000&pagesize=1&pagenum=1&cornerFlag=0&ContentTypeID=1

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다음요즘 싸이공감 네이트온 쪽지 구글 북마크 네이버 북마크
  • 비영리민간의료단체 프리메드 / 대표자 : 강지원, 이예솔 / 고유번호 : 110-80-17800 / 주소 : (120-833) 서울특별시 서대문구 명물길 76-5, 103호
    E-mail : freemed@freemed.or.kr / 대표전화 : 070-4117-4242
    Copyright © 2013 FREEMED All Rights Reserved / 디자인 : 최윤정, 홍정혜 / 프로그래밍 : 진규혁 / 운영총괄 : 정한길